19.5.20 월 10:47
 설계되고 창조된 철새들
 작성자 : 그린맨  2018-12-02 14:33:33   조회: 421   
설계되고 창조된 철새들

[북극 제비갈매기]

북극권에서 서식하면서 늦여름에는
남쪽으로 날아가 남극의 총빙(叢)에서
남극 지방의 여름을 납니다.

북극 제비 갈매기는 전체 남극 대륙을 돌아서,
먹이를 발견하고 북극으로 되돌아 갑니다.

북극 제비 갈매기는 약 35,400킬로미터의
거리를 이동하며 먹이를 구하여 북극으로 옵니다

북극과 남극을 오가며 북극 제비 갈매기는
풍부한 먹이을 구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한 과학자는 북극 제비 갈매기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질문합니다.

“그들이 그토록 멀리 떨어져 있는 곳에
먹이원들이 존재한다는 것을 어떻게 발견하였는가?”

진화론 과학자들은 대답을 할 수가 없습니다.
북극 제비 갈매기는 진화되었습니까?
설계되었습니까?

[블랙포울 워블러]

워블러라는 새의 몸무게는 약 20그램에 불과합니다.
그런데도 그 새는 알래스카로부터 캐나다 동부 해안이나
뉴우 잉글랜드 지방까지 여행하며 지방분을 축적합니다,

그 다음에 한랭 전선을 기다립니다.
한랭 전선이 나타나면 워블러는 출발합니다
.
최종 목적지는 남 아메리카이지만,
처음에는 아프리카를 향해 갑니다.

대서양까지 나가서 약 6,000미터의 고도로 날다가
워블러는 남 아메리카로 향하는 우세풍을 잡아탑니다.

워블러는 한랭 전선을 기다려야 날씨가 좋고
바람을 등지게 된다는 것을 어떻게 알았습니까?

워블러는 산소가 50퍼센트나 적은 상공으로
점점 더 올라가는 법을 어떻게 알았습니까?

그 정도 높이가 되어야만 남 아메리카로 데려다 줄
옆바람이 분다는 것을 어떻게 알았습니까?

워블러는 진화된 것입니꺼? 설계된 것입니까?

[작은 벌새]

몸무게가 2.8그램에 불과한, 목 빛깔이 붉은 한 벌새는
그보다 훨씬 짧기는 하지만, 체구에 비해 그 못지 않게
괄목할 만한 거리인 960킬로미터를 날아 멕시코만을 횡단합니다.
그러면서 25시간 동안 초당 75회씩 조그마한 날개를 칩니다
.
작은 벌새는 진화된 것입니까? 설계된 것입니까?

성서 예레미야 8 장 7 절에 기록은 이러합니다

“공중의 학은 그 정한 시기를 알고 반구와 제비와
두루 미는 그 올 때를 지키거늘”

이와 같이 수많은 새들은 창조주가 설계한 대로
본능적으로 지구를 횡단하며 활동하고 있습니다

지성이 있다는 것은 지성의 근원이 있어야 합니다
지혜가 있으면 역시 지혜의 근원도 있어야 합니다.

그런데도 진화론을 믿는 과학자들과 많은 사람들은
창조를 지지하는 모든 증거를 터무니없다고 생각하며
과학적으로 고려할 만한 것이 못된다는 것입니다.

그러한 편협한 태도로 인해 보이는 증거들을
저울질 해보지 않는 어리석음은 없어야 합니다.

철새들이 본능적인 지성과 지혜가 있다는 것은
창조하신 창조주가 존재함을 증명해 줍니다

로마서 1 장 20 절에는
이렇게 기록하고 있습니다

세상이 창조된때부터 그분(창조주)의 보이지 않는
특성들 곧 그분(창조주)의 영원한 능력과 신성을
분명히 볼 수 있습니다

그분(창조주)이 만드신 것을 통해
그 특성들을 깨달아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여기 언급된 새들뿐 아니라 모든 새들은
설계되었습니까
진화되었습니까
2018-12-02 14:33:33
124.xxx.xxx.35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018 단오학생 예술제 참가 신청서   영광신문     2017-04-20   20662
216
  카니발, 더블캡 차량구합니다.   이용길   -   2019-05-14   5
215
  홍농읍사무소 옆 3층 상가 매매   홍농인   -   2019-05-08   6
214
  법성면 주택 매매   법성   -   2019-05-08   5
213
  【봄맞이 프로모션】전문커리어양성과정 공고   서울여성     2019-04-29   46
212
  소확행 라이프 문화 강좌 수강생 모집   김순영   -   2019-04-26   47
211
  *자기계발 프로젝트 심리상담 및 전문과정*   한국진로     2019-04-23   49
210
  휴면계좌 통합 조회로 꽁돈 찾았네요   공무원   -   2019-04-07   82
209
  간호조무사 구인중입니다~   영광미래의원   -   2019-03-29   327
208
  직원구함   박영옥   -   2019-03-11   371
207
  남천리 신풍E팰리스 전세   신풍3층   -   2019-02-21   378
206
  ***신축 풀옵션 원룸//투룸//복층 임대***   풀하우스   -   2019-02-07   410
205
  소중한 인격체   그린맨   -   2019-01-22   368
204
  중고차 수출 기업 카카오토코리아   카카오토코리아   -   2019-01-15   371
203
  강아지 특별분양   삼식이   -   2019-01-11   399
202
  행복한 미래는 가능한가?   그린맨   -   2019-01-08   370
201
  ㆁ㎉ㅗП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위조↑←병적증명서-진단서위조∴Вⓜ╋╄⑽㉧"   우리와     2018-12-31   65
200
  기해년을 맞이하며   다은   -   2018-12-24   393
199
  산타클로스   그린맨   -   2018-12-24   391
198
  동양의 크리스마스   그린맨   -   2018-12-18   405
197
  사)영광여성의전화 부설 영광여성상담센터 상담원 채용   사)영광여성의전화 부   -   2018-12-18   41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