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0.15 월 14:41
> 뉴스 > 뉴스 > 문화/관광 | 사람과영광
     
장진기 시인. 다섯 번째 시집 ‘꽃무릇’ 펴내
2017년 12월 25일 (월) 11:23:05 영광신문 press@ygnews.co.kr
   

장진기(사진) 시인이 또 하나의 새 시집 꽃무릇을 펴냈다. 이번 시집은 장 시인의 다섯 번째로 1지는 꽃도 피는 꽃처럼 사랑하는가’ 2상처가 핀다’ 3꽃무릇 필 때 묻어 울거라’ 4부 개똥벌레가 달 안에 떴다‘ 5꽃무릇 비릿하니 붉다158쪽으로 구성됐다.

장 시인은 영광읍에서 태어나 서울 명지고와 고려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했다. 작가회의 영광군지부를 창립하고 지부장을 지냈으며 민예총 지부장도 역임했다. 장 시인은 앞서 시집 사금파리 빛 눈입자슬픈지구’, ‘눈길 상사화’, ‘화인을 펴내기도 했다.

영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영광신문(http://www.y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