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10.14 월 10:58
 소중한 인격체
 작성자 : 그린맨  2019-01-22 16:00:50   조회: 562   
소중한 인격체

일란성 쌍둥이​들 사이​에 존재​하는
특별​한 유대 관계​는 그 어떤 인간관계​보다
더 친밀​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본​인 역시 쌍둥이​이며 쌍둥이
연구 센터 소장​인 낸시 시걸​의 말​에 따르면,

일부 일란성 쌍둥이​들​은
“굳이 설명​을 하지 않아도 무슨 말​인지
정확​히 이해​하는 사람​과 이야기​하는
기분​이 어떤 것​인지 잘 압니다.”

한 여성​은 자신​의 일란성 쌍둥이
자매​에 대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우리​는 서로​에 대해 모르는 게 없어요.”

이​들​이 서로​를 그토록 잘 이해​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연구​에 따르면 환경​과 양육 방식​도
원인​이 되지만, 주된 원인​은
일란성 쌍둥이​들​이 매우 유사​한
유전자​를 가지고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이 모든 놀라운 유전 물질​을 창조​하신
하느님​께서는 분명 우리 각자​를
속속들이 잘 이해​하고 계십니다

시편 필자 다윗​은
시편 139 : 13, 14-15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당신​은 ··· 나​를 어머니 태 속​에 가려 두셨습니다.
내​가 은밀​히 만들어지던 때​에 ···
내 뼈​들​이 당신​에게서 감추어져 있지 않았습니다.
내​가 태아​일 때 당신​의 눈​이 나​를 보셨습니다.
그 모든 부분​이 당신​의 책​에 기록​되어 있었습니다.”

이처럼 하느님​께서 우리​와 우리​의
유전적 구조​를 잘 아신다는 사실​은
그분​이 우리​의 모든 것​을 이해​하신다는
확신​을 갖게 해 줍니다.

다윗​은 시편 139 : 1-2, 4 절에서는
또 이렇게 기도한 내용이 있습니다

“오 (하느님)여호와​여, 당신​이
나​를 살피셨으니 나​를 아십니다.
당신​은 내​가 언제 앉고 언제 일어나는지 아시며
내 생각​을 멀리​서도 알아차리십니다.
내 혀​에 말​이 없지만,
오 (하느님)여호와​여,
당신​은 이미 그것​을 잘 아십니다.”

그​에 더해 (하느님)여호와​께서는
우리​의 마음​속 가장 깊은 감정​을 아시며 심지어
“생각​의 모든 성향​을 분별​하십니다.”
(역대기상 28 : 9; 사무엘상 16 : 6, 7)

이러​한 성구​들​은 하느님​에 대해
무엇​을 알려 줍니까?

창조주​께서는 우리​의 행동​만 보시는 것​이 아니라
그 너머​에 있는 생각​과 감정​까지 이해​하십니다.

심지어 우리​가 기도​로 우리​의 모든 생각​과
감정​을 말씀​드리지 못할 때​에도 그렇게 하십니다.

그​에 더해 우리​는 자신​의 한계 때문​에
원하는 만큼 선​한 일​을 하지 못할 때​가 있지만,

하느님​께서는 선​한 일​을 하려는
우리​의 간절​한 열망​을 잘 아십니다.

창조주 하느님께서는 우리들의 마음​속​에
사랑​과 관대함을 넣어 주신 분​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들도 그렇게 사랑을 베플고
위로하는 사람들이 되기를 바랍니다
요한 1서 4 : 7은 이렇게 교훈합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계속 서로 사랑합시다
사랑은 하느님으로부터 오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느님​께서는 모든 사람들을 눈여겨 보시며
겪는 고통을 알아채지 못하고 이해하지 못할 때에도
관심을 갖고 살피시며 도움을 베프십니다

“여호와​의 눈​은 의로운 사람​들 위​에 있고
그분​의 귀​는 그​들​의 간구​를 듣습니다.”—라고
베드로 전서 3:12은 기록하고 있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이런 약속도 하셨습니다

“내​가 네​게 통찰력​을 주고 네​가 가야
할 길​을 가르치며 네​게서 눈​을 떼지 않고
충고​를 베풀겠다.”(시편 32 : 8)

나이지리아​에 사는 애나라는 여인은
자신의 경험을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상황​이 너무 절망적​이다 보니
계속 살아서 뭐하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뇌수종(뇌​에 수액​이 지나치게 많이 고이는 병)
에 걸린 딸을 과부로서 돌보고 있던 와중에
나​까지 유방암​에 걸려 수술​을 받게 되었고
화학 치료​와 방사선 치료​를 받아야 했죠,

딸아이​도 아픈데 나​까지 입원​해 있으니까
정말 견디기 힘들었어요.”

과부인 애나​ 여인은 그러한 상황을
어떻게 이겨 나갈 수 있었습니까?

그​는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성구​들​을 읽고 깊이 생각​해 봤는데,
그중 하나​가 빌립보서 4 : 6, 7이었어요.

‘모든 이해​를 뛰어넘는 하느님​의 평화​가
여러분​의 마음​과 정신력​을 지켜 줄 것​입니다.”

이 성구​가 떠오를 때​마다
하느님​께서는 나 자신​보다도 나​를 더 잘
이해​하신다는 점​을 생각​하게 됐습니다

하느님께서 곁​에 계시다는 걸 아니까
어려움​을 겪을 때​에도 부정적​인 생각​에
사로잡히지 않게 됐어요.

과부인 애나 여인은 긍정적인 생각으로
사물을 보게되었고 미래의 희망에 확신을
갖고 생활하게 되었습니다

과부인 애나 여인이 격은 체험과 경험을
가정을 방문하거나 전시대 혹은 비공식
증거로 알게된 여호와의 증인들과 무료
성경 연구를 통하여 참다운 진리를
확인하기 바랍니다
2019-01-22 16:00:50
124.xxx.xxx.35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018 단오학생 예술제 참가 신청서   영광신문     2017-04-20   23120
183
  컨테이너 구합니다.   사랑고픈   -   2019-10-03   19
182
  풍성한 한가위처럼 1급자격증 혜택받자!   서울여성     2019-09-20   291
181
  [심리상담/공예과정] 교육비 전액지원안내   한국진로   -   2019-08-29   264
180
  ♤■♤최종학력증명서당일위조△◇△국영문졸업증명서제작□◇□   RicEpi     2019-08-18   336
179
  카에데에서 저녁 아르바이트 구합니다.   카에데   -   2019-08-18   330
178
  교촌치킨 직원구합니다.   교촌치킨   -   2019-08-04   449
177
  │㈉Ⅳ〓Ⅵ장례확인서위조┻┳입퇴원확인서주문제작발급ⓗⓘ㏄я㈎   GoldIb     2019-07-18   120
176
  핸드폰처럼 충전해서 쓰는 “젠틀맨예초기”   젠틀맨예초기     2019-07-05   447
175
  휴대폰 1번가 매장 직원 구합니다.   저넓은바다로   -   2019-07-01   473
174
  한국어촌어항공단 영광사무소와 해수청 영광사무소 유치 필요하다.   영광도     2019-06-17   438
173
  이번 단오제 영광예술제 입상자 명단은 언제 쯤?   이성희   -   2019-06-13   471
172
  카니발, 더블캡 차량구합니다.   이용길   -   2019-05-14   465
171
  홍농읍사무소 옆 3층 상가 매매   홍농인   -   2019-05-08   489
170
  법성면 주택 매매   법성   -   2019-05-08   544
169
  소확행 라이프 문화 강좌 수강생 모집   김순영   -   2019-04-26   503
168
  휴면계좌 통합 조회로 꽁돈 찾았네요   공무원   -   2019-04-07   492
167
  직원구함   박영옥   -   2019-03-11   600
166
  남천리 신풍E팰리스 전세   신풍3층   -   2019-02-21   719
165
  ***신축 풀옵션 원룸//투룸//복층 임대***   풀하우스   -   2019-02-07   675
164
  소중한 인격체   그린맨   -   2019-01-22   56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